무좀의 원인과 증상, 예방법

표재성 곰팡이증은 진균이 피부의 가장 바깥층인 각질층이나 손발톱, 머리카락에 감염되어 발생하게 되는 질환을 의미합니다.

원인균에 따라 백선증(피부사상균증), 칸디다증, 어루러기로 나누어집니다.

이 중 백선증은 피부사상균이 피부의 가장 바깥층에 감염되는 표재성 감염을 통틀어 가르키는 말로써, 발생부위에 따라 머리에 감염되는 경우 머리백선, 사지나 몸에 생기면 몸백선, 발에 생기면 발백선, 손톱과 발톱에 생기면 손발톱백선이라고 칭합니다.

그 외에 다른 부위에도 백선이 발생할 수 있는데, 심지어는 수염백선도 존재합니다.

이 중 발백선이 전체의 33~40%를 차지하는 가장 흔한 백선으로써 이것을 흔히 무좀이라고 부르고 있습니다. 피부사상균이 발 피부에 감염을 일으켜 발생하는 표재성 곰팡이 질환을 뜻합니다.

오늘은 이러한 무좀의 원인과 증상, 예방법에 대해서 살펴보겠습니다.

무좀은 우리나라에서 가장 흔한 백선으로 성인 남성들이라면 대부분 겪고 있는 질병이라 부를 정도로 많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최근에는 여성 환자들이 급격히 더 늘어나고 있다고 합니다.

흔히 무좀은 더러워서 생긴다고 잘못된 지식을 가지고 있습니다. 하지만 의외로 위생상태와는 큰 연관성은 없습니다. 심지어 1950년대 어렵고 비위생적이었던 그 시절보다 오늘날 무좀 발생 빈도는 훨씬 더 높게 나타나고 있습니다.

무좀은 여러 종류의 피부사상균의 감염으로 인해 발생됩니다. 가장 흔한 원인균은 적색 백선균(Trichophytonrubrum)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고온다습한 환경을 좋아하는 무좀은 습기가 많은 목욕탕이나 수영장, 라커룸 등과 같이 사람들이 맨발로 많이 모이는 곳이나, 무좀 환자와 직접적인 피부 접촉을 하게되거나, 환자한테서 떨어져 나온 인설이라는 비듬 비슷한 물질을 통해 발에서 발로 전파되어지게 됩니다.

또한 무더운 여름철날 생활 환경이 바뀌면서 항상 구두와 양말을 신고 생활하는 시간이 많아짐으로 발의 습도가 상대적으로 높은 환경이 상대적으로 길어집니다. 이로 인해 유병률 또한 높아지고 있습니다.

고령자나 당뇨병, 만성 질환이 있는 경우 면역력이 떨어져 일상 생활속에서 피부에 손상이 생긴 틈을 통해 쉽게 감염될 위험 또한 높습니다.

무좀의 증상으로는 일반적인 무좀은 발생했을 경우 둥그런 모양으로 퍼져나갑니다. 발생 부위를 자세히 보면 경계면이 붉고, 작은 수포와 각질 등이 있는 것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증상으로는 가려움증, 따끔거림, 통증, 짓무름, 갈라짐 등과 같은 증상이 나타나며, 이러한 무좀이 손발톱으로 번지게 되면 손발톱이 두꺼워지고 잘 부서지며, 색깔도 변색되고, 윤기가 사라지는 것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이때 손발톱 무좀을 계속 방치하게되면, 손발톱 모양의 변형을 일이키거나 주변 살을 파고 들어 염증을 유발시킬 수 있게 되는 것입니다.

무좀의 예방법에 대해사 알아보겠습니다.

무좀에 대한 잘못된 상식과 안일한 대처로 본인은 물론 주변까지 피해를 키우는 경우가 종종 있습니다. 무좀을 장기간 치료하지 않고 방치하면 손발톱에까지 무좀이 번질 수가 있습니다.

손발톱 무좀을 예방할 수 있는 방법으로는 땀을 많이 흘린 날에는 반드시 목욕을 해야하며, 목욕 후에는 물기가 남기 쉬운 발가락 사이와 겨드랑이 사타구니 등을 완전히 말려 물기가 남지 않도록 건조하게 유지시켜줘야 합니다.

또한 많은 사람들이 이용하는 공공장소의 슬리퍼와 수건 등을 함께 쓰는 것을 삼가도록 해야하며, 주변에 무좀 환자가 있을 때에도 주의를 하도록 해야 합니다.

신발은 조이는 신발보다는 발가락이 나오는 샌들이나 통풍이 잘되는 신발들을 신는것이 좋으며, 굽이 낮고 앞이 좁지 않은 편안한 신발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손발톱 무좀이 동반된 경우에는 재감염이 되는 경우가 많기 때문에 의사와의 진료를 통해 손발톱 무좀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해야합니다.

치료 후에도 신발이나 양말 등에 남아있는 곰팡이균에 의하여 재발되는 경우도 많기 때문에 오래된 신발이나 양말은 버리거나 자주 세척 후 사용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환자의 식구들은 환자와 같은 발 수건이나 신발을 사용하는 것을 피하고 주의해야 합니다. 무좀은 부끄러운 병이 아니며, 치료가 안되는 병이 아닙니다.

손발톱을 소중히 보존하기 위해서 애초부터 무좀 치료에 적극적으로 참여하고, 사전에 예방함으로써 이러한 질병을 이겨낼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합니다.

이상으로 무좀의 원인과 증상 및 예방법 등에 대한 글을 마무리 하겠습니다.

@ 참고하기

고지혈증의 원인과 증상

Leave a Comment